시드니한국문화원, 한글날 맞아 ‘한글사랑’ 온라인 행사실시

주시드니한국문화원(원장 박소정, 이하 ‘문화원’)은 다가오는 10월 9일 574돌 한글날을 맞아 ‘한글사랑(Hangeul Sarang)’ 온라인 행사를 실시한다.

이번 ‘한글사랑’행사는 코로나19 상황을 감안하여 대면 행사 대신 호주 전역에서 집에서 간단하게 참여할 수 있는 방식을 채택했다. 한국어를 공부 중이거나 또는 한국어에 대한 지식이 없어도 한글을 직접 써보고 싶은 남녀노소 누구나 참가할 수 있으며, 좋아하는 한국어 단어, 글귀 등을 손 글씨로 적고 예쁘게 장식한 사진을 10월 4일까지 이메일로 보내 신청하면 된다.

창의적으로 아름다운 한글 엽서 사진을 보낸 준 참가자 중 10명을 선정하여 남북정상회담의 소나무 식수 표지석과 방송프로그램 ‘1박 2일’등의 서체로 유명한 서예가 여태명 원광대 교수가 직접 쓴 참가자의 한글 이름 캘리그래피를 선물로 증정한다.

세종대왕의 업적을 기리고 한글의 우수성을 선양하기 위한 한글날은 1926년 음력 9월 29일로 지정된 ‘가갸날’이 시초로, 1982년 한글날로 개칭되었고, 2005년에는 국경일, 2013년부터 공휴일로 지정되었다.

이번 행사 외에도 문화원은 한글날을 기념해 10월 말 서울여대 한글연구실의 한재준 교수가 진행하는 ‘한글은 예술이다(Hangeul is Art)’ 라이브 강연을 마련할 예정이며, 자세한 내용은 문화원 웹사이트 및 소셜미디어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한글사랑’ 행사의 자세한 내용 및 참가 방법은 문화원 웹사이트(www.koreanculture.org.au/hangeul-sarang-korean-event-2020)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글날 기념 ‘한글사랑’ 온라인 행사>
대상: 남녀노소 누구나
신청: 2020년 10월 4일 까지, 이메일 및 온라인 신청서 작성
웹사이트: www.koreanculture.org.au/hangeul-sarang-korean-event-2020
문의: sejong@koreanculture.org.au

취재 및 보도자료 관련 문의:
주시드니한국문화원 김수아 실무관 (+61 2 8267 3430, suah.kim@koreanculture.org.au)


 

교민잡지 editor@kcmweekly.com 
교민잡지는 여러분이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kcmweekly 추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