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랗고 잘 익은 바나나의 색은 노란색이다.

예전까지만해도 자연에서 나올 수 없는 색은 푸른색이라며, 블루로즈 품종이 가득나와 꽃가게를 가득 메운적도 있었다.

credit/ hannah.rose.blog

남아시아에서 유래한 푸른 바나나는 보기에도 좋고 심장혈압과 적절한 근육 수축을 유지해준다는 효과로도 유명하다. 맛은 바닐라 아이스크림 맛과 거의 똑같이 나며, 텍스쳐 또한 아이스크림과 흡사하다고 한다.

바닐라 아이스크리 맛이 나기때문에 이 과일은 실제로 하와이에서 아이스크림 바나나라고도 불린다. 익지 않았을 때, 밝은 파랑을 띄고 익고 나면 다시 우리 아는 노랑색이 된다. 일반 바나나보다 지방과 탄수화물, 칼륨의 함유량이 높고, 수분 보유를 개선하고 고혈압을 완화시켜준다고 한다.

또한 상당한 양의 햇빛을 받는다는 보장이 있다면 추위에도 내성이 있기때문에 직접 키우는 기에도 좋은 품종으로 알려서 사람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교민잡지 editor@kcmweekly.com
교민잡지는 여러분이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kcmweekly 추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