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민잡지의 지난 기사들

과실치사 혐의로 기소된 퀸즐랜드...

퀸즐랜드주의 한 아버지가 11세 소년이 뱀에 물렸을 때 의학적 도움을 요청하지 않아 아들을 살해한 혐의로 기소되어 법정에 섰다고 9NEWS가 전했다. 지난달 경찰은 트리스탄의 아버지 케로드...

이민자유입 중요하지만 자립터전 지원해야!

‘서부지역 팬데믹 제재조치 공산독재 연상’ 베트남계 무소속 다이 레 연방의회 첫연설 감동물결  다이 레(Dai Le)의원은 의회 처녀연설을 통해 “나와 호주 이야기를 가장 잘 나타내는 것은...

NSW주 백신율 70%에 학교...

NSW주, 백신율 70%에 학교를 개학을 한다. 주정부는 우선 10월 25일 유치원과 초등학교 1학년 개학을 먼저 시도한다. HSC시험을 앞둔 12학년 수험생의 개학도 동시에 이루어진다. 11월 1일에는 2-6힉년과...

시드니 레스토랑에서COVID-19 규정위반으로 11,000달러의...

9NEWS 에 따르면 시드니의 한 레스토랑이 COVID-19 규정을 어긴 죄로 11,000달러의 벌금을 부과 받았다. 법원은 리버풀의 식당 주인이 COVID관련 규정을 지키지 않아 11,000달러의 벌금을 부과하여...

시드니 기차역에서 성 추행범...

한 남자가 시드니 여러 기차역에서 10대 소녀들을 타겟으로 성추행 한 혐의로 붙잡혔다. 3명의 10대 소녀들이 월요일 같은 남자로부터 성적인 접촉을 당했다고 신고했다. 17세 한 소녀는 센트럴...

시드니의 엄마가 작곡한 노래....

시드니에 사는 한 엄마가 쓴 노래가 엘리자베스 2세 여왕의 통치를 기념하는 로열 플래티넘 주빌리의 공식곡이 될 것이라고 9NEWS가 보도했다. 하버필드의 루시 키엘리(Lucy Kiely)는 국제...

멜버른, 하프문베이 피크닉 테이블...

멜버른 남동부에는 현지인들이 쓴 시가 담긴 검은색 가죽 서류 가방이 피크닉 테이블에 사슬로 묶인채 놓여 있었다. 이 테이블은 샌드링엄과 블랙록 사이의 산책로를 통해 접근할...

인플레이션 속, 호주인이 가장...

치솟는 인플레이션 속에서 알디(Aldi)는 가격을 낮게 유지하기 위해 애쓰고 있기 때문에 호주 최고의 슈퍼마켓으로 부상했다고 9NEWS.COM.AU가 보도했다. 칸타 블루(Cantar Blue)는 2,500명 이상의 소비자들을 대상으로 국내...

빅토리아 주 지역감염 인도...

멜버른 외곽 록다운 멜버른 북쪽 외곽지역에서 발생한 코로나로 감염테스트를 기다리는 차량이 줄을 잇고 있다. 23일 멜버른 북쪽지역 외곽에서 발생한 코로나 바이러스는 인도 변종인 것으로 확인됐다. 멜버른 외곽의...